유럽에 대한 잘못된 관심과 접근

조회 수 31699 추천 수 0 2015.08.10 06:14:57

유럽에 대한 잘못된 관심?


제가 이제 유럽에 머무른지도 벌써 몇 달이 지났습니다. 제가 한국에서 들었던 것보다 유럽에 대한 정보들을 직접 눈으로 보고 들을 수 있어서 의미있는 시간이었습니다.

유럽의 세속화는 더욱 가속화될 전망이고, 특별한 전환점이 없다면 교회의 숫자는 점차 줄어들 것이 분명합니다. 이런 상황 속에서 몇 몇 한국의 교회들은 이제 유럽은 선교의 주체가 아닌, 선교의 대상이 되었으며, 유럽의 복음화를 위해 한국교회가 힘써야 한다고 주장합니다. 물론

유럽 교회의 영적 부흥을 위해 기도하는 것은 분명 의미 있는 일이지만 마치 한국 교회가 유럽 복음화의 주체가 되어야 한다는 인식은 재고의 여지가 있습니다. 다시 말해, 유럽에 대한 이런 단순한 인식은 심각한 세속화의 과정 속에서도 여전히 복음의 진리를 지키며 복음의 정신을 구현하고자 헌신하는 신실한 교회와 신자들의 가치와 그 영향력을 과소평가할 수 있습니다.

비록 유럽의 세속화가 가속화되어 교회의 숫자가 감소한다 할지라도, 아직도 신실한 남은 자들이 복음의 빛을 발하고 있음을 잊어서는 안될 것입니다. 유럽이 복음의 정신에서 더욱 멀어져 갈 수록, 믿음의 남은 자들의 가치는 더욱 빛날 것입니다. 오히려 우리는 세속화에 타협하지 않는 그들의 순전한 신앙과 삶의 태도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지며 먼저 그들에게서 배우려는 태도를 가져야 하지 않을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79 요엘의 기도 TOV 2012-08-02 114158
78 심판도 복음에 속한다 TOV 2012-07-27 76154
77 경제 위기 속에서의 그리스도인의 삶 TOV 2011-10-15 53783
76 다윗의 인구조사,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 TOV 2015-08-07 47199
75 하나님께서 성령을 보내시는 목적 TOV 2012-07-27 46418
74 하나님의 침묵과 안식 TOV 2011-06-18 46142
73 좋은 선생을 만나는 은혜 TOV 2014-12-25 45749
72 미리암의 나병심판은 모세의 잘못을 지적했기 때문일까? TOV 2015-08-07 44335
71 여수와 부산 TOV 2012-07-19 43468
70 라합 이야기의 오해와 진실 TOV 2015-02-11 42775
69 월튼의 창세기 논쟁 TOV 2015-08-10 42475
68 함의 저주(창 9:20-27)에 대한 오해와 진실 TOV 2015-08-08 41949
67 왜곡된 성령론 TOV 2012-07-27 41203
66 가인과 아벨의 제사 TOV 2011-11-19 40982
65 구약난제해설 TOV 2014-12-25 40841
64 긍정의 신앙이란? TOV 2011-11-19 40798
63 나는 가수다!!! TOV 2012-02-01 40557
62 기도란 무엇인가? TOV 2011-12-04 40423
61 편안함에 익숙해질 때 TOV 2014-10-07 39958
60 다니엘의 채식은 건강식을 강조하는가? TOV 2015-08-07 39818